탑배너 열기

YU News Room

최외출 영남대 총장, ‘세계혁신대학 랭킹’에서 리더십 인정받아 N

No.220465993
  • 작성자 홍보팀
  • 등록일 : 2024.06.14 15:33
  • 조회수 : 3269

전 세계 1,072개 대학 중 ‘리더십’ 세계 35위, ‘사회적책임’ 세계 37위

최 총장의 ‘새마을학’을 통한 새마을인재 양성 성과와 글로벌 리더십 인정받아

국가 발전과 지구촌 공동번영 위해 헌신할 것

[2024-6-14]


<영남대학교 전경>


영남대학교(총장 최외출)가 지난 7일 스위스 프랭클린 대학교에서 열린 ‘제4차 한자대학동맹(HLU) 컨퍼런스’에서 국제경쟁력연구원이 발표한 ‘2024 세계 혁신대학 랭킹(The World University Ranking for Innovation, 이하 WURI)’에서 리더십 분야 국내 3위, 세계 35위, 사회적책임 분야 국내 3위, 세계 37위에 올랐다.


 세계 혁신대학 랭킹은 국제경쟁력연구원이 주관하고 한자대학동맹, 스위스 산업정책연구원, 유엔훈련조사연구소, 스위스 프랭클린 대학 테일러 연구소가 주최하는 한자대학동맹 컨퍼런스를 통해 2020년부터 순위를 발표해 오고 있다. 세계 혁신대학 랭킹은 대학 혁신프로그램을 사례별로 정성평가하여 순위를 발표하며, 대학의 전통적인 학문적 성과뿐만 아니라 산업과 사회적 요구에 부응하고 혁신적이고 실질적인 성과를 바탕으로 평가하는 것이 특징이다. 


 2024년에는 전 세계 1,072개 대학의 2,880개 사례를 평가하여 순위를 발표했다. WURI 랭킹은 글로벌 300대 대학순위와 총 13개 분야의 100대 대학 순위를 발표한다. 이 가운데 영남대학교는 혁신 수단 지표인 ‘리더십(Leadership)’ 분야와 혁신 지표인 ‘사회적 책임(Social Responsibility)’ 분야에서 각각 순위표에 이름을 올렸다.


 리더십 분야에서는 교육 및 지역사회 개발 분야의 혁신적인 리더로서 새마을운동과 한국의 발전 경험을 지속가능한 개발 정책으로 발전시키고 ‘새마을 2.0’, ‘스마트새마을(Smart Saemaul)’등과 같이 현 시대에 맞게 적용하는 영남대학교의 노력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새마을운동 학문화에 그치지 않고 박정희새마을대학원, 국제개발협력원을 통한 글로벌 새마을 인재 양성과 새마을학 전파를 위한 협약, 글로벌 새마을 포럼, 지역사회개발 자문 등을 통해 전 세계를 대상으로 인류 사회 공헌을 위한 리더십을 발휘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사회적 책임 분야에서는 영남대 박정희새마을대학원을 통해 새마을운동과 한국의 개발경험 및 지속가능개발 교육, 리더십 훈련 등으로 개발도상국 미래지도자를 양성하고 지구촌 빈곤 극복, 자립경제 기반 구축 등에 대한 노력영남대에서 새마을학을 교육받은 학생들이 고국으로 돌아가 적용하고 실질적인 효과와 성장을 보여주고 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로 이어졌다.


 최외출 영남대 총장은 “리더십과 사회적책임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것은 개도국과 대한민국의 동반성장에 기여하는 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다. 급변하는 사회환경 변화와 대학의 위기 속에서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지속가능한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새로운 리더십이 필요하다. 국가 발전을 견인하고 인류 공동체의 공동 번영을 위해 협력하고 혁신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가는 일이 중요하며 영남대학교가 그 역할을 하기 위한 노력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이다”면서 “앞으로도 영남대의 모든 학문 분야에서 교육과 연구 성과를 세계적인 수준으로 끌어올릴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12월에도 영남대는 박정희새마을대학원을 통한 한국형 ODA 사업으로 개발도상국의 지속가능발전을 이끌어 온 노력을 높이 평가받아 산업정책연구원, 동아일보와 채널A가 공동 주최한 ‘제10회 CSV·ESG 포터상 프로젝트 효과성 부문’에서 포터상을 받은 바 있다.